본문 바로가기

충청미디어

대학소식

충청대학교_대표-보도자료(대표_정보마당_CCU뉴스)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파일 정보 제공
치위생과 '후배사랑 세치식' 전통은 쭈~욱
작성자 : 배석한 작성일 : 2019.02.28 조회 : 1767
우리대학 치위생과가 입학한 후배 신입생들에게 직접 칫솔질을 해주며 구강보건교육을 실시하는 세치식을 가져 눈길을 끌었다.

치위생과는 2월 27일 오후 2시부터 D동 실습실에서 학과 교수와 재학생 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입학한 80명을 대상으로 '후배사랑 세치식' 행사를 가졌다.

세치식의 모든 과정은 재학생들이 직접 나서서 했다. 재학생인 3학년이 술자, 2학년이 협조가가 돼 후배 신입생의 구강을 일일이 살펴주며 올바른 칫솔방법 등을 알려주었다.

치위생과가 후배사랑 세치식을 실시한 것은 지난 2009년부터로 벌써 11회째다.

세치식에 참여한 재학생은 “선배들은 그동안 배운 지식을 후배들을 위해 사용하게 돼 선배로서의 자부심이 생기고 신입생들은 학과에 대한 긍지를 갖게 되는 의미 있는 행사”라며 “직접 구강을 살피고 칫솔질도 해주며 서로 마음까지 여는 사랑이 넘치는 자리”라고 말했다.

박금자 학과장은 “학과가 개설된지 15년이 돼 어느덧 1,000명에 가까운 치과위생사를 배출했다”며 “세치식을 통해 선후배간 사랑은 물론 학과에 대한 긍지도 높아지면서 학과 행사는 물론 동문회 모임도 더욱 활성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치위생과는 지난 2004년 개설돼 그동안 985명의 치과위생사를 배출했다.
파일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홍보실
  • 담당자 배석한
  • 전화번호 2571